김태흠 의원, 240억 규모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

남태현 기자 | 기사입력 2019/09/03 [17:52]

김태흠 의원, 240억 규모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

남태현 기자 | 입력 : 2019/09/03 [17:52]

보령시 청소면 일원, 서천군 서천읍 일원에 사업추진

 

김태흠 의원(보령·서천)은 보령시 청소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과 서천군 서천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선정됐다고 3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.

 

이 사업은 농어촌 주민의 기초생활기반을 확충하고 지역개발을 통해 주민들의 소득향상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사업으로 국비 70%, 지방비 30%의 비율로 사업비가 지원된다.

 

보령시는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으로 청소면 진죽리 일원에 내년부터 2023년 까지 총사업비 40억원이 투입돼 ▲행복나눔센터 ▲공원 및 쉼터 ▲가로경관 및 주차장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.

 

서천군은 농촌중심지활성화 사업으로 서천읍 일원에 ‘중심지-활동가-배후마을이 교류하는 상생 1번지 서천’을 비전으로 내년부터 2024년까지 총사업비 200억이 투입돼 ▲온 가족 복합문화센터 ▲상생회관 및 군청로 상생 문화거리 조성 ▲마을 거점 공간 개선 ▲역량강화사업 등이 추진된다.

 

김태흠 의원은 국회 농림축산식품위원회에서 활동하며 공모사업이 시작된 3월부터 이개호 농림부장관을 비롯한 담당자들과 수시로 만나며 사업지구 선정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설명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.  

 

김 의원은 "농어촌 읍·면 지역의 특색 있는 발전을 통해 주민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. 앞으로도 농어촌 주민들의 생활편의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정치/지방자치 많이 본 기사
광고